오빠가 돌아왔다.

비록 단편이지만 소설에 손이 가기 시작했다. “비록”이란 용어를 선택한 건 결코 단편을 만만히 봐서가 아니다. 자기계발에 목말라 있던 일종의 강박관념에 벗어남을 의미한다.

오빠가 돌아왔다

는 일명 콩가루 집안에서 벌어지는 일상을 여과없이 잘 보여준다. 알콜중독 아빠와 대립각을 세우는 오빠, 이혼해서 함바집에서 일하며 따로사는 엄마 그리고 주인공인 동생과 오빠가 데려온 철없는 언니가 등장한다.

Advertisements

태그가 있는 글:,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