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멘트 – 더글라스 케네디

아픈 사랑 이야기이다. 자식을 키우는 입장이면 더 아프다. 상당히 두껍다. 한 200페이지 정도 줄였으면 하는 생각이 들었다. 주인공 토마스와 페트라의 사랑 얘기가 너무 길고 지루했다.

빅 픽처의 주인공과 토마스는 무척 닮았다. 뭔가 아쉽기는 하지만 능력있고 여자에게 인기 많고 술을 밥먹듯 마시고 섹스를 즐긴다. 어쩌면 대부분의 미국인이 술과 담배 그리고 섹스가 일상이 되어 있어서 별 거리낌이 없을지 모르겠다. 하지만 난 책을 읽는동안 술에 취하고 담배에 찌든 느낌 또 섹스에 중독되는 것 같았다.

주요 등장인물들을 소개한다. 이 외에도 주변 인물들이 많다. 약 40명 가까이 나온다. 더글라스 케네디의 작품이 두 번째이지만 참 등장인물이 많다. 각각의 캐릭터 작업에 많은 공이 들었으리라. 아래 소개만 보면 대충 줄거리가 보일 것이다.

  • 토마스 네스비트 : 지금은 50대,이혼 수속중, 20대에 베를린에서 만난 운명같은 사랑 이야기의 주인공, 작가, 항상 기록하고 인물을 탐구한다. 수시로 떠난다. 작가의 삶이 그러하므로, 술과 담배는 땔수없는 존재, 특히 담배는 말아서 핀다. 페트라와의 운명적 사랑으로 절정의 행복에 빠졌지만 그후의 인생은 마치 지옥과 같은 끝없는 추락만이 있다. 사랑하지 않는 여자와 결혼하지만 평생 페트라를 잊지 못한다. 자존심때문에 그녀를 지키지 못했다는 점때문에 괴로워한다. 틈틈이 글을 쓰는 모습이 묘사된다. 마치 작가가 되려면 이렇게 해야 된다라는 걸 알려주려는 듯.
  • 잔 : 토마스의 아내, 냉정, 능력은 있지만 결국 바람핀다. 처음엔 남편을 이해했지만 나중에 정말 싫어한다. 성격이 안 맞다. 물론 운명적 사랑을 지키지 못한 남편 탓이 크다. 그녀는 항상 남편에게 말한다. 뭔가를 솔직하게 말하지 못한다고…
  • 페트라 두스만 : 토마스의 운명적인 여인, 동독 출신, 서독으로 망명했지만(스파이 교환조건) 함께 오지 못한 아들 요한 때문에 맘 편한 날이 없다. 결국 이걸 미끼로 동독의 스파이 짓을 한다. 자살을 생각하다 토마스를 만나며 인생이 전환된다. 더할 수 없는 행복을 맛보지만 결국 비극의 주인공이 된다. 동.서독의  스파이들로부터 이용당한다. 망명후 “라디오리버티”에서 번역가로 일함, 능력 인정받는다. 골초다. 하루에 두 갑 이상, 아마 아무런 희망없이 살아가는 비련의 여인의 허무와 어려움을 담배로 형상화. 금연자인 사람이 보면 담배 연기에 질식할 정도…
  • 댄 네스비트 : 토마스 아버지, 역시 아내와는 상극, 자식을 잘 챙기지 못함,
  • 앨리스 : 토마스의 어머니, 불행한 결혼 생활, 폐암으로 사망, 담배로 자살했다는 생각이 들 정도로 골초,  토마스에겐 악몽같은 기억만.
  • 스탠 : 토마스의 청소년 시절 친구, 공부벌레, 영화광, 뇌출혈로 사망
  • 제콤 웰만 : 라디오리버티의 지국장
  • 알스테어 : 토마스가 베를린에서 구한 집의 주인, 엄밀히 말하면 그도 주인이 아니지만 생활비를 위해 토마스에게 방을 나눔, 호모, 마약중독자, 알콜중독, 뛰어난 화가, 토마스와 상당부분 마찰을 일으키지만 절친이 됨, 토마스와 페트라의 비극에 있어 중요한 의미를 던지는 인물
  • 메메트 : 알스케어의 동성 애인, 소심, 어쩔수 없이 결혼했지만 동성연애자라는 걸 숨김,
  • 오마르 : 카페 이스탄불의 주인, 토마스의 전화를 받아줌
  • 오르프 : 웰반 지국장의 비서, 40대, 퉁명함
  • 파웰 : 라디오리버티의 PD, 폴란드인, 직장의 여자들을 희롱하는 재미, 페트라를 꼬시는데는 실패, 서독의 스파이 설.
  • 유르겐 : 페트라의 전 남편, 천재적인 작가지만 동독의 사회주의 체제에서 빛을 바램, 미치갱이 취급, 실제로도 미쳤음, 자살함, 페트라와도 사랑으로 결혼한 게 아님, 페트라는 큰 아파트가 필요했을뿐…페트라 인생이 꼬이는 출발점이 됨. 아들 요한이 생김.
  • 주디트 : 동독에 있을 때 페트라의 절친이었으나, 비밀경찰에 페트라의 모든 것을 밀고함.
  • 요한 : 페트라와 유르겐의 아들, 나중에 페트라와 토마스를 이어주는 고리 역할, 비록 페트라는 죽고 없지만…
  • 월터 부블리스키 : 서독의 정보국 직원, 스파이 교환을 목적으로 토마스에게 접근, 페트라의 스파이 증거를 포착하게 함.
  • 헬무트 헤첸 : 동독 스파이, 페트라에게 지령 전달, but 항상 섹스를 강제로 함, 뚱보에 지저분함, 나중에 응분의 대가를 받음. 이 놈 때문에 역겨움을 느낄수도, 요한을 볼모로 페트라를 꼭두각시로 만듦.
Advertisements

태그가 있는 글:,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